컨텐츠 바로가기

02.25 (일)

홍준표 "TK 대폭 물갈이해야…있으나 마나 한 중진 필요 없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공천만 받으면 당선된다 비아냥 들어"

"TK는 보수 성지…의원다운 의원 뽑자"

뉴시스

[서울=뉴시스] 정병혁 기자 =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이 지난 20일 서울 영등포구 페어몬트 앰배서더 호텔에서 열린 대구경북신공항 투자설명회 기부대양여 합의각서 체결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3.11.20. jhope@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하지현 기자 = 홍준표 대구시장은 29일 TK(대구·경북) 지역 국민의힘 의원들을 겨냥해 "다음 총선에는 대폭 물갈이해서 하루를 해도 국회의원다운 국회의원을 좀 뽑자"고 촉구했다.

홍 시장은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TK를 보수의 성지라고들 한다"며 "거꾸로 말하면 우리 당 공천만 받으면 무조건 당선되는 곳이라는 비아냥을 듣는 곳"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재산형성 경위도 소명 못 하는 사람, 무늬만 국회의원인 무능한 사람, 있는지 없는지도 모르는 존재감 제로인 사람, 비리에 연루돼 4년 내내 구설수에 찌든 사람, 이리저리 줄 찾아다니며 4년 보낸 사람, 지역 행사만 다니면서 지방의원 흉내나 내는 사람들이 보수의 성지에 가득하다"며 "TK 국회의원은 25명이나 된다"고 꼬집었다.

이어 "지역의 기득권 카르텔들은 중진이 필요하다고 소리높여 물갈이를 반대하지만, 있으나 마나 한 중진이 무슨 필요가 있나"라며 "TK에서도 이젠 제대로 된 선량(選良)을 뽑을 때가 됐다"고 했다.

국민의힘 당무감사위원회는 지난 27일 46명의 당협위원장에 대한 컷오프(공천배제)를 당에 권고하겠다고 밝혔다. 국민의힘 의원 112명 중 영남권이 50여 명으로, '총선 물갈이'가 이뤄지면 영남권 의원들이 주요 타깃이 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공감언론 뉴시스 judyha@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