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4 (월)

최재형 "종로구민들, 하태경 출마에 화나…납득 어렵단 반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양해했단 표현 워딩, 조금 불편"

"다들 나가고 싶은 곳…험지 의문"

뉴시스

[서울=뉴시스] 추상철 기자 = 인요한 국민의힘 혁신위원장이 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열린 혁신위원회 3차 회의에서 최재형 의원의 발언을 듣고 있다. 2023.11.03. sccho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최서진 기자 = 종로를 지역구로 둔 최재형 국민의힘 의원은 29일 "하태경 의원의 종로 출마에 대해서 종로 구민들이 굉장히 많이 화가 나 있다"고 밝혔다.

최 의원은 이날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서 "전혀 종로에 연고도 없는 상황에서 현역 의원이 있는데, 그나마 어렵사리 당 조직을 추슬러가면서 노력하고 있는데 (하 의원이) 나온다는 것에 대해서는 납득하기 어렵다, 이런 반응들이 많다"고 말했다.

그는 "제가 항의하거나 또는 말리거나 이런 발언을 안 한 것을 양해했다고 표현을 하시니까 그게 어떤 분들은 양보라고 오해를 해가지고 지역구에서는 저한테 항의하시는 분들도 있다"며 "그게 너그러이 받아들인다 뭐 이런 뜻인데 그걸 본인이 그런 식으로 받아들여서 워딩하는 거는 조금 불편하다"고 지적했다.

하 의원이 종로를 '험지'로 언급한 데 대해선 "현역의원이 있는데 그리고 다들 나가고 싶어 하는 곳에 나가는 것을 과연 험지 출마라고 표현할 수 있을지 저는 좀 의문"이라고도 했다.

하 의원이 결심을 바꿀지에 대해선 "저는 그럴 가능성이 있다고 본다"며 "당에서 교통정리해주는 곳으로 갈 수도 있다는 느낌을 받았다"고 했다.

한동훈 장관에 대해선 "본인이 정치를 하실 것 같은 행보를 하고 계시는데 어떤 방식으로 할지에 대해서는 본인이 전혀 말씀을 안 하고 계신다"며 "종로 출마에 대해선 아무것도 결정되지 않은 상태라 본다"고 바라봤다.

☞공감언론 뉴시스 westjin@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