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엔플러스, '2차전지 전문가' 강태경 대표이사 신규 선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엔플러스가 2인 각자 대표이사 체제에서 3인 각자 대표 체제로 전환하며 강태경 대표이사를 신규 선임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신규 선임된 강 대표는 삼성SDI 등 국내·외 2차전지 관련 기업에서 재직해 온 2차전지 전문가로 통한다. 강 대표는 이엔플러스가 2차전지 신사업을 추진하는 사업 초창기 시절부터 직접 관련 사항을 진두지휘하며 사업의 기틀을 마련했다.

이엔플러스는 글로벌 2차전지 시장이 예상보다 빠른 속도로 성장하며, 최근 업계는 시시각각 변화하고 있어, 능동적이고 효율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이번에 강 대표를 신규 선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엔플러스는 전날 총 250억 원 규모의 제삼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2차전지 사업 관련 운영자금 조달을 위해 이번 유상증자를 결정했으며, 발행 대상은 각각 ‘아카더스2호투자조합(130억 원)’과 ‘153대하조합(120억 원)’이다.

[이투데이/김우람 기자 (hura@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