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5 (화)

'中 정찰풍선' 격추...美, 함정 투입 잔해 수거 본격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미국 본토 상공을 가로지른 중국의 정찰풍선이 대서양 상공에서 미군에 격추돼 중국이 과잉 대응이라고 주장하며 반발하는 가운데 미국은 풍선 잔해를 수거해 침투 의도 등을 분석하는 작업을 본격화하고 있습니다.

미 국방부는 버스 3대 정도의 크기인 풍선의 잔해는 최소 약 11km 반경에 떨어질 수 있어 바다로 이동할 때까지 기다렸다고 설명했습니다.

잔해는 수심 약 14m 정도의 얕은 곳에 떨어져 회수 작업이 순조롭게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