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경북 2970명 신규 확진…사망 4명 늘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실내 마스크 착용 안내문
[연합뉴스 자료 사진]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경북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천970명이 더 나왔다.

8일 경북도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보다 지역감염 2천968명, 해외유입 2명이 늘어 총 126만2천558명이다.

시·군별 신규 확진자 수는 구미 578명, 포항 497명, 경산 385명, 경주 217명, 안동 193명, 김천 176명, 영주 127명, 칠곡 122명, 영천 101명이다.

또 상주 98명, 의성 79명, 문경 70명, 예천 60명, 영덕 56명, 울진 38명, 청도 33명, 성주 33명, 고령 29명, 청송 26명, 군위 20명, 봉화 17명, 영양 12명, 울릉 3명이다.

최근 1주일간 경북 일일 평균 확진자는 2천576.6명이다.

코로나19 사망자는 4명이 늘어 누적 1천879명이다.

haru@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