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문재인 정부 안보실장 구속…검찰 수사 어디로 향해가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과 관련해 문재인 정부 안보 책임자였던 서훈 전 국가안보실장이 오늘(3일) 새벽 구속됐습니다. 자진 월북으로 몰아간 혐의를 받고 있는데, 박지원 전 국정원장 소환도 임박한 것으로 보입니다.

홍영재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역대 가장 길었던 10시간의 영장심사를 마친 서훈 전 국가안보실장은 말을 아꼈습니다.

[서훈/전 국가안보실장 (어젯밤) : (오늘 어떻게 소명하셨어요?) 성실하게 심사에 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