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제프, 엑스티켓과 업무협약 체결… “메타버스 문화공연 개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제프가 문화공연 통합 플랫폼 엑스티켓(X-TICKET) 프로젝트와 ‘플랫폼 생태계 확대 및 콘텐츠 활성화를 위한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왼쪽부터 신용운 엑스티켓 대표, 노경탁 제프 대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다날의 계열사 제프가 문화공연 통합 플랫폼 엑스티켓(X-TICKET) 프로젝트와 ‘플랫폼 생태계 확대 및 콘텐츠 활성화를 위한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

30일 제프에 따르면 이번 협력을 통해 메타버스 플랫폼 제프월드에서 엑스티켓과 연계된 매표소앱 내 공연 예매 서비스를 직접 경험할 수 있게 됐다.

‘제프월드’는 앞서 롯데멤버스, 도미노피자, 에스알(SR), 소노인터내셔널, 조이시티, NFT프로젝트 등 다양한 분야의 대표 브랜드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하며 현실과 가장 밀접하게 연결된 메타버스 프로젝트를 완성해 나가고 있다. 엑스티켓과의 협력으로 쇼핑, 교통, 숙박, 게임을 넘어 문화생활까지 가능한 메타버스 프로젝트로 한 단계 나아갈 전망이다.

엑스티켓은 블록체인 기반으로 배우, 관객, 스태프 등 모든 문화 공연을 만들고 즐기는 사람들은 물론, 공연장까지 연결 및 확장하여 현실과 메타버스 환경에서 최적의 서비스 제공이 가능한 문화공연 글로벌 글로벌 서비스 플랫폼이다.

제프월드 사용자들은 메타버스 공간에서 엑스티켓이 제공하는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보다 빠르고 편리하게 관람할 수 있으며 공연과 관련된 소품 NFT를 메타버스 내에서 경험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메타버스에서 구매한 공연 티켓으로 실제 공연 관람까지 가능하게 된다.

제프월드는 폭넓은 공연 네트워크를 보유한 엑스티켓과 협업을 통해 사용자들이 메타버스 생태계를 더욱 즐겁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탄탄히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노경탁 제프 대표는 “엑스티켓과의 협력으로 제프월드는 문화생활이 가능한 메타버스로 도약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제프월드 메타버스의 확장성을 기대해 달라”고 설명했다.

신용운 엑스티켓 대표는 “문화공연 분야의 발전 가능성이 제프의 메타버스를 만나 더욱 확장될 것”이라며 “메타버스 환경에서 제공하고자 하는 최적의 서비스를 제프월드에서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투데이/설경진 기자 (skj78@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