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늘의 1면 사진] 앞뒤 못 가린 현무··· '공포'만 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미 군 당국이 4일 북한의 중거리 탄도미사일(IRBM) 도발에 대응해 발사한 한국군의 '현무-2C'미사일 한 발이 비정상으로 비행하다 강원 강릉 공군기지로 떨어져 화염과 연기가 치솟고 있다(왼쪽 사진). 이 미사일이 떨어진 곳은 주변 민가에서 불과 700m 거리였다. 군 당국은 낙탄 사고 직후 안전조치를 한 뒤 5일 새벽 1시경 에이태큼스 미사일을 발사했다. 로이터 연합뉴스·합동참모본부 제공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