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중학생 '무면허' 킥보드에…80대 여성의 '황망한 죽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얼마 전 횡단보도 앞에 서 있던 80대 여성이 인도 위를 달리던 전동 킥보드에 치여 숨졌습니다.

면허도 없는 10대 청소년들이 전동 킥보드를 빌려 타다 사고를 낸 건데, 먼저 소환욱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세종시에 사는 A 씨는 황망한 사고로 최근 80대 어머니를 잃었습니다.

지난 8월 1일 오후 7시쯤 인도 위를 달리던 전동 킥보드가 건널목 보행 신호를 기다리던 80대 어머니를 들이받은 겁니다.


[A 씨/킥보드 교통사고 유가족 : 저쪽에서 킥보드가 확 와서 엄마랑 부딪히면서 엄마가 뒤로 넘어지시는 것까지 나왔어요. 뒤로 넘어지면서 머리를 세게 부딪치는 게 CCTV 상에도 확인이 된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