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스마트카로 진화"…볼보, 'S60·V60크로스컨트리' 동시 출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핵심요약
최신 능동형 안전기술 ADAS·OTA 업데이트 지원 등 스마트화
S60·V60 CC, 250마력 마일드하이브리드 엔진·8단 변속기 조합
판매가 S60, 5610만원R…V60 크로스컨트리, 5530만·6160만원
노컷뉴스

닉 코너(왼쪽) 볼보 APEC 총괄과 이윤모 볼보코리아 대표가 S60과 V60 크로스컨트리를 소개하고 있다. 볼보자동차코리아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닉 코너(왼쪽) 볼보 APEC 총괄과 이윤모 볼보코리아 대표가 S60과 V60 크로스컨트리를 소개하고 있다. 볼보자동차코리아 제공
볼보자동차코리아가 3년 만에 선보이는 신형 S60과 함께 V60 크로스컨트리를 국내 출시를 알렸다.

볼보차코리아는 27일 서울 중구에 있는 웨스틴조선호텔에서 닉 코너(Nick Connor) 볼보 APEC 총괄이 내한한 가운데 신형 S60 및 V60 크로스컨트리를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노컷뉴스

볼보 S60. 김승모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볼보 S60. 김승모 기자
3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S60은 S90과 같은 SPA(Scalable Product Architecture) 플랫폼을 기반으로 설계된 모델로 중형 프리미엄 세그먼트를 공략하는 핵심 차종이다.

닉 코너 볼보 APEC 총괄은 "한국에서 S60과 V60 크로스컨트리의 판매는 글로벌 시장에서 3위를 차지할 정도로 상징적인 의미와 존재감을 지니고 있다"며 "오직 한국시장을 위해 개발한 커넥티비티 서비스와 동급에서 찾기 힘든 최상의 편의사양과 안전기술을 통해 더 나은 삶의 가치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개했다.

노컷뉴스

볼보 S60. 김승모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볼보 S60. 김승모 기자
신형 S60은 적극적인 운전의 재미를 찾는 고객을 위해 개발된 전략 차종이라고 볼보차 측은 소개했다.

외관은 고광택 블랙 그릴 중앙에 레이더가 통합된 3D 형태의 엠블럼이 자리했다. 또 19인치 다이아몬드 컷 알로이 휠이 장착되고 전동화의 미래를 상징하는 히든 테일 파이프가 적용됐다.

노컷뉴스

볼보 S60. 김승모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볼보 S60. 김승모 기자
스칸디나비아 디자인을 표방하는 실내는 정숙하면서 안전한 환경을 제공한다. 천연 소재를 사용하였으며 이중 접합 라미네이티드 윈도우가 새롭게 추가됐다.

초미세먼지(PM 2.5)와 꽃가루를 모니터링해 실내로 유입되는 것을 최대 95%까지 방지해주는 공기 청정 시스템과 오프레스 천연 크리스탈 기어노브, 전동식 사이드 서포트 및 마사지, 통풍 기능을 갖춘 앞 좌석까지 동급 최고의 편의사양을 탑재했다. 국내에는 얼티메이트 브라이트 단일 구성으로 출시된다.

노컷뉴스

볼보 V60크로스컨트리. 김승모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볼보 V60크로스컨트리. 김승모 기자
신형 V60 크로스컨트리는 세단과 스포츠유틸리티차(SUV)의 장점을 결합한 웨건 모델로 넉넉한 적재 공간을 마련해 실용성을 겸비했다.

V60 크로스컨트리는 전면 그릴에 위치한 레이더를 통합한 엠블럼과 히든 테일 파이프 등 볼보의 새로운 패밀리룩을 완성했다. 또한 S60과 마찬가지로 정숙성을 강조하기 위해 이중 접합 라미네이티드 윈도우가 새롭게 추가됐다.

노컷뉴스

볼보 V60 크로스컨트리. 김승모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볼보 V60 크로스컨트리. 김승모 기자
국내 출시 트림은 △휠 사이즈 △바워스&윌킨스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앞 좌석 전동식 럼버 서포트와 쿠션 익스텐션, 마사지 및 통풍 기능 △360도 카메라 등의 일부 편의사양의 차이에 따라 플러스(Plus) 및 최상위 얼티메이트(Ultimate)로 출시된다

얼티메이트 트림에는 S60과 같은 크리스탈 기어노브가 탑재됐다.

노컷뉴스

볼보 V60 크로스컨트리. 김승모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볼보 V60 크로스컨트리. 김승모 기자
국내에는 두 모델 모두 가솔린 엔진 기술을 기반으로 한 250마력 마일드 하이브리드(B5) 엔진과 8단 변속기의 조합으로 출시된다. V60 크로스컨트리에는 지형이나 날씨와 상관없이 안정적인 접지력을 지원하는 AWD 시스템이 추가된다.

신형 S60과 V60 크로스컨트리의 핵심적인 변화 중 하나는 차와 운전자가 연결된 새로운 디지털 경험을 완성하는 첨단 커넥티비티 서비스다.

노컷뉴스

볼보 V60 크로스컨트리. 김승모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볼보 V60 크로스컨트리. 김승모 기자
이를 위해 구글 안드로이드 오토모티브 OS를 기반으로 티맵 오토(TMAP Auto) 및 누구 오토(NUGU Auto), 플로(FLO)를 통합한 첨단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를 기본으로 탑재했다.

또한 레이더, 카메라 및 초음파 센서 어레이로 구성된 확장 가능한 능동형 안전 시스템인 ADAS(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 센서 플랫폼을 탑재해 안전 사양도 높였다.

노컷뉴스

볼보 V60 크로스컨트리. 김승모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볼보 V60 크로스컨트리. 김승모 기자
이윤모 볼보코리아 대표는 "S60과 V60 크로스컨트리는 안전을 넘어 스웨디시 럭셔리가 선사하는 고성능 기능까지 갖춘 대표 모델"이라며 "스마트 카로 진화한 이번 신형 모델을 통해 한층 더 개인화되고 연결된 이동의 자유를 경험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올해 4분기에는 더 많은 물량을 확보해 판매량을 늘리겠다는 목표도 밝혔다.

노컷뉴스

닉 코너(왼쪽) 볼보 APEC 총괄과 이윤모 볼보코리아 대표. 김승모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닉 코너(왼쪽) 볼보 APEC 총괄과 이윤모 볼보코리아 대표. 김승모 기자
이 대표는 "11월과 12월에는 볼보차가 한 번도 가져오지 않았던 물량이 들어올 예정"이라며 "올해 볼보 전체 판매량을 1만5천대, 한 달에 1200대 판매를 예상하고 있는데, 11, 12월에는 이보다 2배 이상을 판매함으로써 작년보다 높은 판매량을 보여줄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한편 신형 S60의 국내 판매가는 5610만 원, V60 크로스컨트리는 각각 5530만 원(Plus), 6160만 원(Ultimate)이며 5년 또는 10만km 무상 보증기간과 소모품 교환 서비스를 기본으로 제공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