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푸틴 핵 위협에 최측근도 "전술핵무기 사용 가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푸틴 핵 위협에 최측근도 "전술핵무기 사용 가능"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핵 위협을 가한 바로 다음 날, 푸틴 대통령의 최측근도 전략핵무기 사용 가능성을 언급했습니다.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국가안보회의 부의장은 "러시아 영토를 방어하기 위해 전략핵무기를 포함해 어떤 무기든 쓸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핵무기는 폭파 위력을 제한한 전술핵무기와 최대한의 폭파 위력을 갖는 전략핵무기로 분류됩니다.

일각에선 러시아가 전술핵무기를 쓸 것이란 우려가 나왔는데, 푸틴 대통령의 최측근은 사실상 핵전쟁을 의미하는 전략핵무기를 언급했습니다.

#푸틴 #전술핵무기 #러시아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