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여당 비대위원도 '친분' 논란…이준석 공세 격화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이 비상대책위원회 구성을 마무리하고 비대위 체제에 공식 돌입했습니다. 비대위가 출범하면서 대표 자리를 잃게 된 이준석 전 대표는 당과 대통령실을 향한 공세 수위를 더 끌어올렸습니다.

이현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비상대책위원 인선안 의결과 함께 '주호영 비대위 체제'가 공식 출범했습니다.

[서병수/국민의힘 전국위 의장 : 원안대로 가결됐음을 선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