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청년들 만난 우상호, "어떤 당은 젊은 대표 이용해먹고 헌신짝처럼 버려" [뉴시스Pic]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5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민주당 전국청년당 주최 청년공감 청년소통 열린간담회에서 격려사를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8.15.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5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전국청년당 주최 청년공감 청년소통 열린간담회에 참석했다.

우 위원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격려사를 통해 국민의힘을 겨냥해 "어떤 당은 당 대표를 젊은 분으로 써서 잘 이용해먹고 헌신짝처럼 버리기도 한다"고 비판하며 "민주당은 그런 나쁜 구습과 다르게 차분하게 청년과 함께 호흡하고, 청년을 육성하며 미래를 준비하는 정당으로 거듭나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또한 "민주당은 그런 나쁜 구습과 다르게 차분하게 청년과 함께 호흡하고, 청년을 육성하며 미래를 준비하는 정당으로 거듭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다만 우 위원장은 "민주당 안에서 갑자기 청년이라는 단어가 사라지기 시작했다면서, 누가 지도부가 되든 청년들을 키우고 함께할 당의 면모를 갖게 만들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5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민주당 전국청년당 주최 청년공감 청년소통 열린간담회에서 격려사를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8.15.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과 청년당원들이 15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민주당 전국청년당 주최 청년공감 청년소통 열린간담회에서 '청년이 희망이다' '청년공감 청년혁신'이라고 적힌 손팻말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8.15.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5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민주당 전국청년당 주최 청년공감 청년소통 열린간담회에서 청년당원들로부터 꽃다발을 건네 받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8.15.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과 청년당원들이 15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민주당 전국청년당 주최 청년공감 청년소통 열린간담회에서 '청년이 희망이다' '청년공감 청년혁신'이라고 적힌 손팻말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8.15.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