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고속도로 통행료 131회 미납한 운전자 벌금 50만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고속도로 하이패스
[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고속도로를 이용하면서 130회 넘게 통행료를 미납한 운전자에게 벌금형이 선고됐다.

울산지법 형사6단독은 편의시설부정이용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30대 A씨에게 벌금 50만원을 선고했다고 14일 밝혔다.

A씨는 2020년 5월부터 지난해 8월까지 131회에 걸쳐 고속도로 통행료 총 53만원 상당을 지급하지 않은 혐의로 기소됐다.

A씨 차량에 하이패스 단말기가 있었으나, 결제되지 않는 신용카드가 삽입돼 있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재판부는 "피해 금액이 비교적 크지 않고, 미납 통행료를 모두 납부한 점을 참작했다"고 선고 이유를 밝혔다.

canto@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