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호영 비대위 '시험대'…이준석 가처분·수해 망언 겹쳐 혼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주호영 비대위원장이 이끄는 국민의힘 비대위가 이번 연휴 사이 위원들을 뽑아서 다음주에는 공식 출범하게 됩니다. 하지만 앞서 보신것처럼 이준석 대표는 연일 당을 향해 날선 공격을 하고 있고, 수해 현장에서는 실언 논란까지 벌어지면서, 시작부터 혼란스러운 상황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김하림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주호영 비대위원장은 윤석열 정부 출범 100일에 맞춰 비대위를 출범시켜, 당을 정상화하고 국정 동력을 되살린다는 계획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