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외교 소식

일본 각료, 야스쿠니신사 참배…외교부 "깊은 실망과 유감"(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日경제산업상 참배…기시다 내각 발족 후 현직각료 참배 첫 사례

연합뉴스

야스쿠니신사 참배한 日경제산업상…기시다 내각서 첫 사례
(도쿄 교도=연합뉴스) 니시무라 야스토시 일본 경제산업상이 13일 오전 일본 도쿄도 지요다구 소재 야스쿠니신사를 참배한 후 이동하고 있다.


(도쿄·서울=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배영경 기자 = 니시무라 야스토시 일본 경제산업상이 13일 오전 A급 전범이 합사된 야스쿠니신사를 참배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작년 10월 기시다 후미오 내각이 발족한 후 현직 각료가 야스쿠니신사를 참배한 사실이 확인된 것은 니시무라 경제산업상이 처음이다.

그는 다마구시(玉串·비쭈기나무 가지에 흰 종이를 단 것)료를 개인 돈으로 냈으며 '중의원 의원 니시무라 야스토시'라고 방명록에 적었다고 통신은 전했다.

니시무라 경제산업상은 참배를 마친 후 "고(故) 아베 신조 전 총리를 생각하면서 일본의 평화와 발전을 위해 모든 힘을 다하겠다는 결의를 했다"고 기자들에게 말했다.

그는 자민당 최대 파벌인 아베파 소속으로 지난 10일 개각 때 각료로 다시 기용됐다.

이와 관련해 외교부는 이날 "우리 정부는 일본의 과거 침략전쟁을 미화하고 전쟁 범죄자를 합사한 야스쿠니 신사에 일본 정부 각료가 참배한 데 대해 깊은 실망과 유감을 표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기시다 내각 출범 후 작년 가을과 올해 봄에 예대제(例大祭·제사)가 있었으나 당시에는 기시다 총리와 각료 중에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한 이들이 없었다.

야스쿠니신사에는 도조 히데키(東條英機·1884∼1948)를 비롯한 태평양 전쟁의 A급 전범 14명이 합사돼 있다.

sewonlee@yna.co.kr

ykbae@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