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리니지W, 이용자 피드백 적극 반영…천장 시스템 도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리니지W가 세 번째 에피소드 ‘기란’을 업데이트했다. 이용자는 새로운 영지 ‘기란’을 중심으로 펼쳐진 다양한 던전과 강력한 보스 몬스터 공략에 도전할 수 있다. ‘합성 포인트 시스템’과 ‘패스’ 등 이용자의 피드백을 반영한 시스템도 추가해 과금 부담을 낮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용자가 요구에 발맞춰 ‘합성 포인트 시스템’이 추가되었다. ‘합성 포인트 시스템’은 이른바 ‘천장 시스템’이다. 이용자는 희귀 등급 이상의 변신/마법인형 카드 합성 실패 횟수가 누적되면 상위 등급 카드를 100% 획득할 수 있다. 특히 리니지W가 서비스를 시작한 2021년 11월 4일부터의 모든 합성 이력을 소급 적용하고, 여러 서버에 분산되어 있는 이력을 합산할 수 있도록 해 꾸준히 리니지W를 플레이한 이용자에게 보답했다.

아시아투데이

영웅 등급 카드를 동일한 등급으로 다시 뽑을 수 있는 ‘영웅 카드 다시 뽑기’ 시스템과 한번 구매하면 21일 동안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는 ‘패스 시스템’을 추가해 편의성을 더욱 높였다. 이용자와의 소통을 중심으로 완성도를 더욱 높이려는 리니지W의 적극적인 행보가 엿보이는 대목이다.

엔씨는 이용자와의 소통을 위해 ‘스튜디오W’를 새롭게 만들었다. ‘스튜디오W’는 리니지W 주요 개발진이 출연해 다양한 신규 업데이트 정보와 보상을 제공하고, 질의응답 시간을 갖는 등 이용자와의 소통을 위해 마련된 콘텐츠다.

아시아투데이

6월 진행한 첫 번째 ‘스튜디오W’ 방송에는 이성구 본부장, 강정수 사업실장, 최홍영 개발실장이 출연했다. 최대 동시 시청자 수 2만5000명을 기록하며 리니지W의 뜨거운 인기를 확인했다. 국내뿐 아니라 리니지W가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대만에서의 소통 방송도 예고했다. 최근` 오픈형 R&D 개발 문화 ‘엔씽(NCing)’을 공개하는 등 이용자와의 접점을 늘리기 위해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는 엔씨의 행보에 많은 관심이 모이고 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