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급식소 앞에서 얼어붙은 아동…눈치 보지 않고 온라인 주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과기정통부, ’취약계층 비대면 라이프케어 플랫폼 구축’ 온라인 사업설명회 개최-

[아이뉴스24 김문기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이종호)는 지역 결식우려아동 급식 바우처를 디지털·비대면 전환하는 ‘취약계층 비대면 라이프케어 플랫폼 구축’ 사업의 수행기업을 모집하기 위해 온라인 사업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29일 발표했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지역 아동센터 및 급식소 폐쇄, 급식 지원금을 사용할 수 있는 가맹점 휴업 등으로 기존의 취약계층 급식 지원 서비스가 일시 중단되는 사태가 발생하면서 기획됐다.

이를 디지털 기반으로 해결하기 위해, 현재 대면으로만 사용하게 되어 있는 카드 형태의 결식우려아동 급식지원 바우처를 온라인으로도 주문·결제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이번 플랫폼이 구축되면, 기존의 대면 복지 전달 체계가 중단되더라도 복지 사각지대가 발생하는 사태를 방지하고, 현장에서 결식우려아동이 겪는 낙인감을 해소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기존 복지 업무가 디지털 전환됨에 따라 업무 효율성이 증진될 것으로 기대된다.

과기정통부는 지난해 사업 타당성을 검토하고 플랫폼 설계 방향을 정하는 정보화전략계획(ISP)를 수립하였으며, 이를 바탕으로 올해 초 주관기관인 경기도, 대구광역시와 함께 본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번에 수행기업이 선정되면 바우처를 활용하는 비대면 주문‧결제 시스템, 아동 선정‧예산 지급 등 바우처 관리 시스템을 공통 기능으로 개발하고, 경기도와 대구광역시는 이를 활용하여 맞춤형 플랫폼을 구축‧운영하게 된다.

또한 급식 데이터를 기반으로 아동 영양상태 관리, 바우처 사용 패턴을 분석한 아동 이상징후 포착 등 특화서비스도 개발하여 공공서비스의 질을 개선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조달청 나라장터에 이달말 본 공고를 공개하며, 우수한 기업들이 공모에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온라인 사업설명회를 30일 오후 2시부터 개최할 예정이다. 당일 카카오TV 중계 이후 카카오TV, 네이버TV, 유튜브 게시된다.

아이뉴스24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역 결식우려아동 급식 바우처를 디지털·비대면 전환하는 ‘취약계층 비대면 라이프케어 플랫폼 구축’ 사업의 수행기업을 모집하기 위해 온라인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주요 사업내용, 추진 방향, 향후 일정 등에 대해 상세히 안내하고 실시간 채팅을 통해 질의답변을 제공한다.

/김문기 기자(moon@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