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해치백보다 창의적, CUV보다 대담”…해치백 'DS 4' 사전계약 시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일경제

“해치백보다 창의적, CUV보다 대담”…해치백 `DS 4` 사전계약 시작 [사진제공=DS오토모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DS오토모빌이 외신의 잇따른 호평을 받고 있는 프리미엄 C세그먼트(준중형) 해치백 ‘DS 4’ 국내 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28일 밝혔다.

DS 4는 DS 7 크로스백, DS 3 크로스백, DS 9에 이어 DS 브랜드가 글로벌 시장에 4번째로 출시한 모델로, 경쟁이 치열한 프리미엄 C세그먼트 시장에 투입된 전략 모델이다. DS는 지난해 2월 글로벌 시장에 DS 4를 출시했으며, 이번에 한국 시장 판매 라인업에도 DS 3 크로스백과 DS 7 크로스백에 이어 DS 4를 추가했다.

DS 4는 쿠페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과 해치백을 결합한 듯한 외관 디자인, 수제 마감처리가 돋보이는 세련된 실내 공간이 조화를 이루는 차량이다. 유려한 실루엣과 특별한 디자인으로 '제37회 국제자동차페스티벌'에서 '2022 올해의 가장 아름다운 자동차'로 선정되기도 했다.

남성 라이프스타일 월간지 GQ는 DS 4에 대해 “기존의 해치백보다 더 창의적이고 크로스오버차량(CUV)보다 시각적으로 더욱 대담하다”며 차종을 뛰어넘는 디자인을 강조했고, 영국 자동차 정보 사이트 유레카는 “풍부한 프렌치 디자인을 갖춘 DS 4는 고급스러우면서도 미니멀한 인테리어로 럭셔리 감성을 제안한다”고 호평했다.

DS 4의 전면부는 DS 윙스라고 불리는 다이아몬드 패턴의 육각형 그릴과 헤드램프가 장식한다. 차체에 비해 긴 보닛과 루프 라인은 공기역학을 기반으로 한 역동성을 내세우며 날렵한 이미지를 구현한다.

실내는 알칸타라, 우드 등 고급 소재와 기요세 기법(시계 메이커에서 사용하는 정교한 음각 표면 장식)이 다양하게 적용돼 고급스러움을 더한다. 기존 기어 변속기를 대체하는 DS E-토글 스위치는 디자인뿐 아니라 공간 활용성을 최적화했다.

7월 국내 공식 출시되는 DS 4는 1.5 Blue HDi 디젤 엔진을 탑재했으며, 편의 및 안전 품목에 따라 트로카데로(Trocadero), 리볼리(Rivoli) 등 두 가지 트림으로 구성된다. 이 중 국내에는 상위 트림인 리볼리부터 판매될 예정이며 가격은 5160만원이다.

[박소현 매경닷컴 객원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