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손흥민 공항패션 티셔츠 ‘NOS7’, 신세계백화점과 손잡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선일보

아시아 선수로는 역대 최초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에 등극한 손흥민(30·토트넘)이 이달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NOS7 티셔츠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 선수 최초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에 오른 손흥민(30·토트넘)은 지난 24일 귀국하며 흰색 티셔츠를 입었다. 티셔츠에 새겨진 로고는 ‘NOS7′. 손흥민을 상징하는 것으로, 특허청에 해당 상표가 출원된 것이 확인됐다. 손흥민이 개인 브랜드 출시를 앞둔 것 아니냐는 추측이 나왔는데, 해당 브랜드가 신세계백화점에 입점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신세계백화점의 편집매장 ‘케이스스터디’는 NOS7과 입점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양사가 협력하는 방안에 합의하고, 세부 내용을 조율 중이라고 한다. NOS7은 패션 의류와 액세서리 등을 케이스스터디에 공급할 것으로 전해졌다.

NOS7의 인터넷 홈페이지를 보면 공식 브랜드 출범일은 내달 17일이다. 인스타그램에는 NOS의 의미를 ‘Nothing, Ordinary Sunday(평범한 일요일은 없다)’로 풀이해뒀다. NOS7은 스포츠의류와 일반의류는 물론 음료, 가구, 귀금속까지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것으로 보인다.

손흥민은 지난 2016년 SSG닷컴에서 자신의 이름을 딴 브랜드 ‘에이치엠손(H.M SON)을 출시하기도 했다. 손흥민이 직접 디자인에 참여한 모자가 큰 화제를 모았다.

[오경묵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