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쉐보레, SUV ‘이쿼녹스’ 신형 모델 내달 국내 출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동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GM 쉐보레의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이쿼녹스’의 신형 모델(사진)이 다음 달 초 국내에 출시된다. 이쿼녹스는 올해 1분기(1∼3월) 도요타 라브4, 폭스바겐 티구안 등 쟁쟁한 경쟁사 모델이 많은 미국 시장에서 ‘콤팩트 크로스오버’(승용차와 레저차량의 특징을 섞은 준중형급 차량) 부문 3위를 차지할 만큼 인기를 끌었다는 게 한국지엠 측의 설명이다.

신형 이쿼녹스의 파워트레인은 기존 1.6L 디젤 엔진 대신에 1.5L 가솔린 직분사 터보 엔진을 탑재했다. 한국지엠 관계자는 “배기량과 탄소 배출을 줄이면서도 엔진 출력을 높이는 ‘라이트사이징’ 기술이 적용됐다”고 말했다. 외관 또한 전면에 스포티한 발광다이오드(LED) 헤드램프를 적용했다. 한국지엠은 트림별로 다른 외관과 실내 디자인, 휠을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구체적인 제원과 가격 등은 출시 시점에 공개될 예정이다.

김재형 기자 monami@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