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미디어 시장

코바코, 창사 41주년 기념식 개최...이백만 "미디어 산업 동반자 될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바코가 창사 41주년을 맞았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코바코, 사장 이백만)는 23일 창사 41주년을 맞아 지난 금요일 한국프레스센터 20층 국제회의장에서 창사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코바코 이백만 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지난 40년을 근간으로 공사의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 가자"고 제안하며, "방송광고 판매 목표를 달성"하고, "사업구조의 디지털화를 추진"하며, "데이터 기반 시대에 맞는 역량을 극대화"할 것을 강조했다.

특히 "합리적으로 조직 문화를 개선하고, 시대적 사명인 ESG경영을 통해 국민에게 사랑받는 기업으로 거듭나자"고 말했다.

이 날 코바코는 창사 기념에 맞춰 개편한 홈페이지 메인 화면을 공개했다. 코바코 뉴스의 사진?그림을 강조해 한 눈에 보이 도록 배치하고, 페이스북을 홈페이지에 직접 연결해 누리소통망을 신설하는 등 대외 홍보를 강화하고 소통 창구를 확대했다.

또한 10년째 이어오는 사회공헌 사업인 브로애드서비스의 일환으로, 저소득 아동?청소년을 지원하는 '지파운데이션'의 광고를 방송사와 공동으로 5월부터 약 100일간 무료 송출한다. 브로애드서비스는 코바코를 비롯해, EBS, CBS, BBS, PBC, tbs, 한경wow, QBS, 현대미디어, 원음방송, CU미디어, 재능교육, YTN-DMB 등 12개 방송사가 참여하고 있다. 금번 캠페인 광고 소재 제작을 위해 CBS는 특별히 직원 내레이션 및 엔지니어링 재능 기부와 녹음시설을 제공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