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경기 자영업자·소상공인·문화예술인 1만 명, 임태희 교육감 후보 지지 선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교조 시대에 퇴행한 경기 교육 발전시킬 적임자는 임태희"

아시아투데이

경기지역 자영업자·소상공인·문화예술인 1만 명의 대표단이 19일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후보 선거사무소를 찾아 지지 선언을 마친 뒤 임 후보(앞줄 가운데)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임태희 경기도교육감 후보 캠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수원/아시아투데이 김주홍 기자 =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후보에 대한 지지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 경기도 체육인 40여 명, 경기도 전 지역교육장 120명, 도교육청 퇴직 일반직 공무원 511명, 대학교수 17명에 이어 경기지역 자영업자·소상공인·문화예술인 등 1만 명이 지지 선언에 동참했다.

경기지역 자영업자·소상공인·문화예술인 등 1만 명의 대표단은 지난 19일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에 위치한 임태희 후보 선거사무소를 찾아 “전교조 시대에 퇴행한 경기 교육을 발전시킬 것이라 확신한다”며 “대한민국 교육을 선도하는 경기 교육의 발전의 적임자는 임태희 후보임을 우리는 믿어 의심치 아니한다”며 임 후보를 지지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