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8 (목)

동국대 교수팀, 줄기세포 기반 자폐 치료 기술 발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최상위 신경줄기세포 프로파일링 및 타깃팅을 통한 혁신적 자폐증 치료 개발
[김종필 교수 연구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치연 기자 = 국내 연구진이 자폐증의 근본적 발병 원인과 치료 대상이 되는 줄기세포를 찾아내 기존에 없던 혁신적인 자폐 질환 치료 기술을 발표했다.

2일 동국대에 따르면 김종필 교수 연구팀은 자폐증이 성체 뇌에 존재하는 최상위 신경줄기세포의 비정상적 휴면기 상태로 인해 발병한다는 핵심 기전을 밝혀냈다. 자폐 질환 쥐와 인간의 리프로그래밍(reprogramming) 세포를 활용해 밝혀낸 결과다.

연구팀은 나아가 자폐증을 제어해 치료할 수 있는 신개념 줄기세포 기반 신경발달 질환 치료 기술을 제시했다.

기존 연구는 성숙한 신경세포의 비정상적 기능 분석에만 의존했으나, 이번 연구는 자폐증의 근본적 발병 원인과 치료 대상이 되는 줄기세포를 찾아내 자폐 질환 치료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열었다는 게 연구팀의 설명이다.

또 이번 연구 결과를 기타 신경발달 질환 치료에 활용할 수 있어 국내 재생의료 분야의 글로벌 경쟁력을 획기적으로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연구 결과는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신경정신의학 학술지인 분자정신의학지(Molecular Psychiatry)에 논문으로 게재됐다.

연합뉴스

동국대 김종필 교수
[동국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chic@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