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차기 대선 경쟁

이재명-김동연 양자토론으로 '정책 승부' 벌인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핵심요약
尹과의 다자 토론과 별도 이벤트로 김동연과 토론으로 정책 승부수
"소상공인 손실보상, 부동산 등 경제 정책과 권력 구조 개혁 과제 등에 대해 토론"
실무 협상 통해 빠른 시일 내 개최키로
지지율 돌파구 마련 위해 文정부 초대 경제부총리 출신 김동연과 정책 대결 선택한 듯
지지율 '미미' 金후보에게도 주목 받을 수 있는 기회
노컷뉴스

윤창원 기자·국회사진취재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윤창원 기자·국회사진취재단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와 새로운물결 김동연 대선후보가 26일 양자 토론을 하기로 했다.
민주당과 새로운물결 김 후보 측은 이날 긴급 공지를 통해 "시급한 현안과 주요 대선 공약에 대해 정책 토론회를 개최하기로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토론 주제는 "소상공인 손실보상, 부동산 등 경제 정책과 권력 구조 개혁 과제 등을 중심으로 한다"고 설명했다. 토론 시일은 "최대한 빠른 시일 내 개최"하고, 이를 위해 양측은 실무협상을 하기로 했다.

김 후보는 낮은 지지율 탓에 다자 토론으로 진행되는 TV토론 초청 대상이 아니다. 법정 의무 토론조차도 이 후보와 토론을 할 수 없다. 이번 토론은 지난 23일 김 후보가 민주당 이 후보와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에게 한 토론 제안에 이 후보만 응하면서 이뤄지게 됐다고 한다. 민주당 관계자는 "김 후보가 제안을 했고 진지하게 논의해서 화답했다"고 설명했다. 다자 TV토론과는 별도 이벤트로 이 후보가 김 후보와의 토론에 나선 셈이다.

지지율 선두 그룹인 이 후보가 미미한 지지율을 면치 못하고 있는 김 후보와의 양자토론에 나서면서 대선판에 어떤 영향을 줄지 주목된다. 지지율 박스권에 갇혀 돌파구를 고민 중인 이 후보에게 문재인 정부 초대 경제부총리였던 김 후보와의 '정책 토론'이 능력 부각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또 김 후보에게는 지지율 선두권인 이 후보와의 토론으로 주목도를 높일 수 있다는 점에서 긍정적이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