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뉴스메이커] 송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메이커] 송해

뉴스 속 주인공을 만나보는 시간, <뉴스메이커>입니다.

'국민MC' 송해 씨의 기네스 세계기록 도전이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어떤 부문에 도전장을 내밀었을까요?

오늘의 뉴스메이커에서 만나봅니다.

"일요일의 남자", "영원한 오빠". 국민들이 송해 씨를 부르는 애칭입니다.

송해 씨는 유랑극단 출신으로 스스로 '딴따라'를 자처하며 방송인으로, 가수로, 수십 년간 국민들과 희로애락을 함께 해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