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가평군 3번째 초등생 돌봄센터 조종면에 개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가평=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경기 가평군은 조종면에 다 함께 돌봄센터를 개소했다고 22일 밝혔다.

면적 99㎡, 정원 25명 규모로 학기 중에는 오후 2∼7시, 방학 때는 오전 9시∼오후 6시에 운영한다.

조종면 돌봄센터는 2019년 가평읍, 지난해 청평면에 이어 관내 세 번째다.

다 함께 돌봄센터는 방과 후 돌봄이 필요한 지역 초등학생에게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시설로, 만 6∼12세 초등학생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가평군은 2018년 말 초등생 돌봄 사각지대를 없애고 맞벌이 가정의 양육 부담을 덜고자 '다 함께 돌봄 4개년 계획'을 세웠다.

4번째 돌봄센터는 올해 안에 설악면에 설치된다.

연합뉴스

가평군청사 전경
[가평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y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