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네이버, 제2사옥 조감도 공개…SME·창작자 위한 공간도 제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네이버랩스 등 일부 조직 이동 완료

더팩트

네이버가 제2사옥의 상반기 완공을 앞두고 조감도를 공개했다. 사진은 네이버 제2사옥 외관. /네이버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한예주 기자] 네이버가 제2사옥의 상반기 완공을 앞두고 조감도를 공개했다.

21일 네이버에 따르면 네이버 제2사옥엔 현재 시설 내 기술 점검을 진행할 네이버랩스 등 일부 조직이 먼저 이동을 완료한 상태다.

그랜드 오픈 전인 제2사옥에는 임차 종료된 외부 사업장의 일부 조직, D2SF가 투자한 스타트업, 그리고 KAIST-NAVER AI CENTER 연구진 등 네이버뿐 아니라 외부 파트너들도 입주할 계획이다.

네이버 관계자는 "SME, 창작자 등을 위한 전용 공간도 마련해 다양한 파트너들과 함께 어우러지는 업무공간으로 만들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네이버는 직원들이 일상에서 자연스럽게 첨단 기술을 경험하며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방역에 대한 우려 없이 사옥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방역 특화 시스템을 도입하는 등 제2사옥을 통해 새로운 업무 환경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hyj@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