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준석 "김건희 사적통화…'김지은 2차 가해' 성립 쉽지 않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이슬기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18일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의 '7시간 통화' 녹취록에 나오는 '미투' 언급에 대해 "사적인 전화 통화를 했다는 것 가지고 (성폭행 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란 표현은 성립하기 쉽지 않다고 본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유튜브 채널 뉴스토마토의 '노영희의 뉴스IN사이다'에 출연해 "김씨가 안희정 전 충남지사와 김지은 씨 간 사적관계에 대해 개인적인 사견을 얹어서 이야기한 것으로 보인다"며 이같이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