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최악의 위기 맞은 자영업

[Data & Now] 자영업자 41% “폐업 고려”…“거리두기 힘들다” 23%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자영업자 2022년 매출액·순이익·고용전망 그래픽=김주원 기자 zoom@joongang.co.kr


중앙일보

장사도 폐업도 어려운 자영업자 그래픽=김주원 기자 zoom@joongang.co.kr


중앙일보

자영업자 애로사항 그래픽=김주원 기자 zoom@joongang.co.kr


전국경제인연합회가 “자영업자 10명 중 4명이 폐업을 고려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올해 초 전경련이 자영업자 5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다. 주요 이유(2가지씩 중복응답)로 영업 실적이 감소(28.2%)와 자금부담(17.8%)이 꼽혔다. 이들은 올해 가장 큰 애로점(중복응답)으로 소비심리 회복 한계(30.7%)와 사회적 거리두기(22.9%)를 꼽았다.

김경미 기자 gaem@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