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대우건설, 전남 무안서 '남악 오룡 푸르지오 파르세나' 분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용 84㎡ 단일 타입으로 732가구 공급

교육특화 아파트로 조성..'농·어촌특별전형' 가능

[이데일리 이승현 기자] 대우건설이 전라남도 무안군 일로읍 남악신도시 ‘오룡지구’ 39, 40블록 일원에서 ‘남악 오룡 푸르지오 파르세나’ 분양에 나설 예정이다.

이데일리

‘남악 오룡 푸르지오 파르세나’ 투시도(이미지=대우건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개 블록에 공급되는 ‘남악 오룡 푸르지오 파르세나’는 지하 1층~지상 20층, 12개 동, 총 732가구 규모다. 전용면적별로는 △84㎡A 439가구 △84㎡B 159가구 △84㎡C 78가구 △84㎡D 39가구 △84㎡E 17가구로, 전체 가구가 전용 84㎡ 단일 타입으로 구성됐다. 전 타입 4베이로 구성되며, 남향 위주로 배치된다.

이 아파트는 오룡지구에 ‘친환경 교육특화 단지’로 조성될 계획이다.

전남개발공사에 따르면 오룡지구는 남악신도시 조성 사업의 마지막 개발사업지로 ‘친환경 수변생태도시’를 구현할 목적으로 계획 및 추진되고 있다. ‘남악 오룡 푸르지오 파르세나’는 오룡지구 내에서도 영산호를 가깝게 품은 수변입지에 들어선다. 입주민들은 아파트 바로 앞 수변생태공원(예정) 산책할 수 있고 일부 세대에서는 영산호 조망이 가능하다.

또 유치원부터 초·중·고등학교 예정부지까지 모두 도보권 내에 있는 교육특화 아파트로 조성된다. 요건(6년)을 갖춘다면 중·고등학생 자녀의 입시에서 ‘농·어촌 특별전형’ 지원도 가능하다.

교통여건도 좋다. 가까운 곳에 위치한 남악JC를 통해 2번 국도에 진입이 쉽고, 이를 통해 서해안고속도로와 남해고속도로로의 접근도 간편하다. 차량을 이용하면 KTX 및 SRT목포역과 광역버스터미널 접근도 용이하다.

지역 내에서 이미 인지도가 높은 ‘푸르지오’ 브랜드 아파트라는 것도 강점이다. 오룡지구 34, 35블록에는 1531가구 규모의 대단지 ‘오룡 에듀포레 푸르지오’가 들어서 있다. 여기에 이번 732가구까지 공급되면, 오룡지구 내에는 향후 총 2000여 가구가 넘는 규모의 ‘푸르지오 브랜드 타운’이 형성될 전망이다.

단지는 전라남도 무안군에 위치해 비규제지역에 속하면서, 남악신도시 오룡지구에 들어서 분양가상한제는 적용받는다. 이에 청약 시 규제는 완화되고 분양가는 주변 시세 대비 합리적인 가격으로 책정된다.

실제 ‘남악 오룡 푸르지오 파르세나’에는 청약통장 가입기간 6개월 이상, 지역·면적 별 예치금을 충족한 만 19세 이상이라면, 주택보유 여부와 관계 없이 세대주나 세대원 누구나 1순위로 청약 가능하다. LTV(주택담보대출)도 최대 70%까지 적용된다.

분양 관계자는 “‘남악 오룡 푸르지오 파르세나’는 수변을 품은 교육특화 친환경 단지로 조성되면서, 청약 규제로부터는 상대적으로 자유로워 가점이 낮은 3040가구 실수요자들의 큰 호응이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남악 오룡 푸르지오 파르세나’의 모델하우스는 전라남도 무안군 삼향읍 남악리 2633 일원에 마련 중이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