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질병과 위생관리

인천경제청, 송도 외국인 친화 음식점 18곳 새로 선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영어 공용화 사업 일환…현장 평가 거쳐 인증 표지판 부착

아주경제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해 9곳에 이어 올해도 송도국제도시 내 18곳의 음식점을 외국인들이 이용하기 편한 ‘외국인 친화 사업장’으로 선정하고 이를 알리는 인증제 표지판을 부착한다고 6일 밝혔다.

인천경제청이 이번에 새로 선정한 음식점은 △ 수타5900 캠퍼스타운점 △ 나이로비커피 비스트로△ 바닐라 빈 △ 충정루 △ 리저브9 △ 수산촌 송도본점 △ 젠128아크△ 나이스 타임 △ 버텍스 송도점 △ 카페 오를 △ 삼촌 커피 △ 에이스 크랩 △ 우만당 △ 레스토랑 갈리아 △ 혜화동 돈까스 극장 인천센트럴점△ 아웃백 스테이크 하우스 송도점 △ 덮밥중 △ 육대손등 18곳이다.

아울러 인증 표지판에는 인천경제자유구역 로고와 ‘GLOBAL CUSTOMER FRIENDLY BUSINESS(외국인 친화 사업장)’라는 문구가 새겨졌으며 △ 영어 메뉴판 비치, △ 영어 의사소통 가능 종업원, △ 소셜 미디어 영어 제공 여부를 나타내는 이모티콘도 함께 표시된다.

인천경제청이 선정한 이들 외국인 친화 사업장을 식도락 여행 책자와 글로벌센터 브로슈어 등에 수록하고, 글로벌센터 홈페이지와 인천경제자유구역 거주 외국인들이 많이 이용하는 소셜 미디어 등에 게재하는 한편 향후 맛집 탐방 유튜브로도 제작하는 등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인천경제청은 외국인 친화 사업장 선정을 위해 지난 7월 송도 내 전체 음식점을 대상으로 우편을 통해 안내하고 신청한 업소를 대상으로 연수구의 위생등급 지정업소에 한해 지난 달 외국인 커뮤니티 협의회 등의 현장평가를 통해 선정했다.

정경원 인천경제청 투자유치기획과장은 "인증제 표지판 부착을 계기로인천경제 자유구역을 외국인들이 살기 편한 글로벌 도시로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향후 영종과 청라 지역에도 외국인 친화 사업장 인증제를 확대시행하겠다”고 밝혔다.
(인천)강대웅·송인호 기자 cwy@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