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황교익 "부자는 치킨 안먹는다" 했는데…최태원 "○○치킨 마니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최태원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씨가 "부자는 치킨을 먹지 않는다"고 주장한 가운데 최태원 SK회장이 이와 유사한 질문에 직접 남긴 답변이 화제다.

최 회장은 SK그룹 정기 임원 인사날인 2일 '일희일비하지 마라' 등 다섯 가지 하지 말아야 할 일을 정리한 글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해당 글에 한 네티즌이 "재벌은 한국 치킨 안 먹나요"라는 질문의 댓글을 달았다.

이에 최 회장은 국내 치킨 프랜차이즈 업체를 거론하며 "○○치킨 마니아입니다"라고 답했다.

이 질문은 최근 온라인상에서 논란이 된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씨의 "부자는 치킨을 안 먹는다"는 주장을 염두에 두고 나온 것으로 보인다.

앞서 황 씨는 지난달 “부자는 치킨을 안 먹는다. 어쩌다가 먹을 수는 있어도 맛있다고 찾아서 먹진 않는다”고 말한 바 있다. 그는 “돈이 있고 없고에 따라 먹는 게 다르다. 치킨은 대한민국 서민 음식”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최 회장은 이날 '다섯 가지 마라'라는 제목의 글에서 ▶사람이 마음에 안 든다고 헐뜯지 말라 ▶감정 기복 보이지 말라 ▶일하시는 분들 함부로 대하지 말라 ▶가면 쓰지 말라 ▶일희일비하지 말라 등을 언급하며 "나와 제 아이들에게 늘 하는 이야기들"이라고 했다.

최 회장은 미국 뉴욕 맨해튼 거리의 푸드트럭 옆에서 정장 차림으로 바지 주머니에 두 손을 넣은 채 서 있는 사진도 함께 올렸다.

min3654@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