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전세계 코로나 상황

美 FDA 자문위, 머크 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 승인 권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미국 식품의약국(FDA) 자문 위원회가 제약사 머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를 승인하도록 권고했다./사진=AP 연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선미리 기자 = 미국 식품의약국(FDA) 자문 위원회가 제약사 머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를 승인하도록 권고했다.

30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FDA 자문 기구인 향균제자문위원회(ADAC)는 이날 투표를 통해 찬성 13, 반대 10으로 먹는 알약인 머크의 코로나19 치료제 ‘몰누피라비르(Molnupiravir)’ 승인을 권고하기로 했다.

다만 임신 기간에는 사용을 권고하지 않기로 했다.

FDA는 자문위의 결정을 바탕으로 며칠 내에 긴급 사용을 최종 판단할 예정이다.

몰누피라비르는 지난달 4일 이미 영국에서 세계 최초로 사용 승인을 받았다. 이번 FDA의 승인이 결정되면 미국에서는 경구용 치료제가 사용 승인을 받은 첫 사례가 된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