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비 그치자 찾아온 강추위…충남·남부에 눈이나 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기온 뚝, 매서운 아침 추위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아침 기온이 전날보다 10도가량 떨어지며 영하권 날씨를 보이는 1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시민들이 두꺼운 옷차림을 한 채 걸어가고 있다. 2021.12.1 ondol@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치연 기자 = 12월의 첫째 날인 1일은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고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기온이 낮아 춥겠다.

아침 기온은 전날보다 5∼10도 이상 큰 폭으로 떨어지겠고 낮 기온도 전날보다 4∼8도 낮겠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주요 지역의 기온은 서울 -1.7도, 인천 -0.8도, 수원 -0.1도, 춘천 -1.3도, 강릉 1.1도, 청주 1.3도, 대전 2.0도, 전주 2.9도, 광주 3.4도, 제주 8.3도, 대구 2.8도, 부산 4.2도, 울산 3.7도, 창원 3.3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1∼8도로 예보됐다.

충남권과 전라권, 제주도 등은 대체로 흐리겠다.

충남 서해안, 전북(북동 내륙 제외), 전남권 북부, 제주도, 울릉도·독도에는 5㎜ 미만의 비가 오겠다.

연합뉴스

기온 뚝, 매서운 아침 추위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아침 기온이 전날보다 10도가량 떨어지며 영하권 날씨를 보이는 1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시민들이 두꺼운 옷차림을 한 채 걸어가고 있다. 2021.12.1 ondol@yna.co.kr


경기 동부, 강원내륙·산지, 충남권 내륙, 충북 남부, 전북 북동 내륙, 전남 남부, 경상 서부 내륙, 서해5도에도 0.1㎜ 미만의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제주도 산지에는 1∼3㎝, 전북 남동 내륙에는 1㎝ 안팎의 눈이 내리겠다.

경기 동부, 강원내륙·산지, 충남권 내륙, 충북 남부, 전북 북동 내륙, 전남 북동 내륙, 경상 서부 내륙, 울릉도·독도, 서해5도에는 0.1㎝ 미만의 눈이 날리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3.5m, 서해 앞바다에서 2.0∼3.5m, 남해 앞바다에서 0.5∼3.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서해 2.0∼5.0m, 남해 1.5∼5.0m로 예상된다.

chic@yna.co.kr

※ 이 기사는 엔씨소프트의 인공지능 기술인 자연어처리기술(NLP)과의 협업을 통해 제작되었습니다. 인공지능이 쓴 초고와 기상청 데이터 등을 토대로 취재 기자가 최종 기사를 완성했으며 데스킹을 거쳤습니다.

기사의 원 데이터인 기상청 기상예보는 웹사이트(https://www.weather.go.kr)에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