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유럽연합과 나토

EU 집행위, '뉴 변이' 출현 지역 항공편 중단 촉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새 변이 위험 명확히 이해할 때까지 항공편 중단해야"

뉴스1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유럽연합 집행위원장이 26일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강민경 기자 = 유럽연합(EU) 행정부 수반인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이 '뉴 변이'(B.1.1.529) 출현 지역을 대상으로 항공편 운항 중단 조치를 촉구했다.

26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새 변이가 발견된 남아프리카 지역에 대한 항공편 운항을 중단할 것을 회원국들에게 제안했다.

그는 "유럽에 있는 우리가 모두 빠르고 단호하면서도 단결된 행동을 취하는 게 중요하다"며 예방접종 및 부스터샷 확대를 촉구했다.

그러면서 "새로운 변이로 인한 위험에 대해 명확하게 이해할 때까지 (뉴 변이) 출현 국가에 대한 모든 항공 여행을 중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뉴 변이는 아프리카 보츠와나에서 처음 발견됐으며 남아프리카공화국과 홍콩, 이스라엘, 벨기에에서도 감염자가 확인됐다.

현재까지 유럽에서는 영국과 독일, 네덜란드, 이탈리아, 스페인 등이 남아프리카와 그 인근 국가에서 출발하는 항공편을 중단하거나 입국 금지 등의 조치를 내렸다.
pasta@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