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케이뱅크 접속 장애… “신규 코인 상장 영향, 트래픽 몰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 애플리케이션(앱) 접속이 약 45분간 장애를 빚었다.

27일 케이뱅크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30분쯤부터 약 45분간 케이뱅크 앱 접속 장애가 발생해 이용자들이 불편을 겪었다.

조선비즈

케이뱅크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접속 오류는 케이뱅크와 제휴 관계인 가상자산거래소 업비트에 신규 코인이 상장하면서 초래된 것으로 파악됐다. 접속자가 몰려 트래픽의 평소의 8배 가까이 늘어난 것이다. 또 이날 비트코인 등이 하락세를 보이면서 매수하려는 고객들의 유입도 많았던 것으로 파악됐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평소보다 트래픽이 몰리면서 과부하가 걸렸다”며 “복구 조치를 완료해 현재는 정상적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박소정 기자(soj@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