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신도시 이모저모

오늘부터 3기 신도시 2차 사전청약 시작…인천 검단 3∼4억원 남양주왕숙2 4~5억 성남 신촌·복정2 4~6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일경제

남양주 왕숙2 사전청약 하루 전인 경기도 남양주시 일패동 일대 모습 [매경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늘(25일)부터 수도권 공공택지와 3기 신도시에서 공급되는 공공분양주택을 대상으로 올해 2차 사전청약 접수가 시작된다. 2차 사전청약은 지난 7월 진행한 1차(4333가구)보다 공급물량이 두 배 이상 늘어난 1만102가구에 달한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이날부터 다음달 5일까지 2·3기 신도시와 경기 성남시 등에서 2차 사전청약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구별 물량은 남양주 왕숙2 1412가구, 성남 신촌 304가구, 성남 낙생 884가구, 성남 복정2 632가구, 수원 당수 459가구, 의정부 우정 950가구, 군포 대야미 952가구, 의왕 월암 825가구, 부천 원종 374가구, 인천 검단 1161가구, 파주 운정3 2149가구 등이다.

이번 2차 사전청약에서는 국민주택형으로 불리는 전용 84㎡이 2382가구로 전체의 23.6%를 차지한다.

2차 사전청약 분양가가 주변 시세 대비 약 60∼80% 수준으로 책정됐다. 추정분양가격은 3기 신도시인 남양주왕숙2은 4억~5억원대, 성남 신촌·복정2·낙생은 4억~6억원대, 그외 지역은 3억~4억원대 수준이다.

매일경제

2차 사전청약 접수 일정 [사진 = LH]


사전청약 접수는 공급유형(공공분양, 신혼희망타운), 신청자격(특별공급, 일반공급) 및 해당지역 거주여부 등에 따라 접수 가능한 일정이 다르기 때문에 사전에 본인이 해당하는 신청유형 등에 대해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

청약접수는 인터넷 접수를 원칙으로 한다. 청약신청자의 접근성 및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이번 2차 사전청약부터는 모바일 앱 'LH 청약센터'에서도 청약 접수가 가능하다. 위례·고양·남양주·동탄 등에서는 현장접수처(사전예약제)도 운영한다.

전체 공공분양 물량 가운데 15%는 일반에 공급된다. 85%는 특별공급(신혼부부 30%·생애최초25%·다자녀 10%·노부모 부양 5%·기타 15%)으로 배정했다. 특공 소득요건은 신혼부부의 경우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의 130%(맞벌이 140%), 생애최초 130%, 노부모 공양·다자녀 120% 이하다. 자산 기준은 부동산 2억1550만원, 자동차 3496만원 등이다. 신혼희망타운은 월평균 소득 130%(맞벌이 140%) 이하가 대상이다. 총자산 기준액은 3억700만원이다.

사전청약 접수는 공급유형(공공분양·신혼희망타운) 신청자격(특별공급·일반공급)과 해당 지역 거주여부 등에 따라 청약 일정이 다르다. 공공분양주택은 25~29일 특별공급(생애최초·신혼부부·다자녀·노부모·기타) 대상자부터 청약을 받는다.

이어 내달 1일에는 일반공급 1순위 중 '해당지역 거주·무주택기간 3년·청약저축 납입금액 600만원 이상 납입자'를 대상으로, 2일에는 1순위 중 해당지역 거주자 전체를 대상으로 청약을 진행한다. 수도권 거주 1순위자는 3~5일 청약하면 된다.

사전청약에 당첨되면 다른 지역 사전청약에 신청할 수 없고, 본 청약까지 무주택 자격을 유지해야 한다. 지역 우선 공급을 위한 의무기간이 단지 규모와 위치, 투기과열지구 지정 여부 등에 따라 다르기 때문에 청약 전 공고문을 확인하는 것이 좋다고 LH 측은 당부했다.

한편, 청약접수는 사전청약 전용 홈페이지에서 진행하며 모바일 앱 'LH 청약센터'에서도 신청을 받는다. 인터넷 이용이 어려운 만 65세 이상 고령자와 장애인 등은 현장접수처(위례·고양·남양주·동탄 등 소재)에 사전 예약한 뒤 직접 방문해 청약 접수를 할 수 있다.

[조성신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