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애니메이션 월드

전태일 열사 그린 '태일이' 12월1일 개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이슬 기자] 전태일 열사를 그린 애니메이션 영화 '태일이'가 12월 1일 개봉한다.

21일 명필름은 이같이 밝혔다. 영화는 1970년 평화시장에서 부당한 노동 환경을 바꾸기 위해 뜨겁게 싸웠던 청년 전태일의 이야기를 그린다. 배우 장동윤, 염혜란, 진선규, 권해효, 박철민, 태인호 등이 목소리 연기로 힘을 보탠다. 당시 삶의 공간과 사람들의 모습을 최대한 사실적이고 서정적으로 담아낸 작화와 친숙한 그림체로 담았다는 설명이다.

공개된 포스터는 근로기준법전을 품에 안은 청년 전태일의 굳건한 모습이 눈길을 붙잡는다. 전태일의 일터였던 평화 시장을 배경으로 그를 둘러싼 따스한 불빛은 모두가 함께 사는 세상을 꿈꿨던 청년 전태일의 감정을 느끼게 한다.

한국 애니메이션 사상 최고 흥행 성적을 기록한 '마당을 나온 암탉'을 제작한 명필름의 두 번째 장편 애니메이션으로 제작 단계부터 카카오같이가치 크라우딩 펀딩을 통해 1만 명이 넘는 시민들이 참여, 1억 원이 넘는 모금 달성에 성공했다. 영화 ’태일이‘ 1970인 제작위원’부터 광주, 대구, 부산, 제주 등 지역 시민사회의 각계각층 서포터즈들까지 힘을 보태며 많은 이들이 뜻을 모았다.

'태일이'는 이달 초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 월드프리미어로 공개됐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