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황교익 "이낙연에 붙은 극렬문파…원팀에 포함 반대"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낙연 패배에 결정적 노릇…민주당 재집권 장담 어려워"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경기관광공사 사장으로 내정됐다 사퇴한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 씨는 14일 내년 3월 대선과 관련, "극렬문빠가 포함된 원팀이면 더불어민주당의 재집권은 장담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황씨는 페이스북 글에서 "벌레 이름으로 불리는 정치 세력이 있다. 스스로 문파라고 하는데 보통의 문재인 지지자와 분별하기 위해 나는 극렬문빠라고 부른다"면서 이같이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