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늘의 1면 사진] 화천대유 김만배 참고인 출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화천대유의 대주주 김만배씨가 27일 경기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 사건과 관련해 참고인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 용산경찰서에 출석하고 있다. 김씨는 이날 취재진에게 정치권 로비는 없었고, 곽상도 의원 아들에 대한 50억 원 퇴직금 지급은 산재 보상이라는 취지로 해명했다. 배우한 기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