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애인 대신 싸우던 남성, 흉기까지 들었다…'살인 미수' 구속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서로의 여자친구를 대신해 싸우다 상대 남성에게 흉기를 휘두른 40대 남성이 구속됐습니다.

어쩌다 이런일이 벌어진건지는, 안윤경 기자가 전하겠습니다.

[리포트]
반소매 차림의 남성이 양손으로 얼굴을 가린 채 법정 밖으로 나옵니다.

살인미수 혐의를 받는 A씹니다. 법원은 "도주의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범행 인정하시나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