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와…방송 접어야겠네" 소유진이 방에서 찾은 '백종원 비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사진 소유진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소유진이 트로피가 가득한 방에서 발견한 백종원의 비밀을 공개했다.

소유진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거 언제 갖다 놓은 거야. 깜빡 속을 뻔했네. 숨은 물약찾기. 아이템”이라며 “저 안엔 뭘 넣은 거지? 옆에 장식장 안엔 귀. 24일에 스케줄 뭐 있냐고 물어보니 많이 바쁘다 했는데. 설마 성역에 가는 스케줄인가”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각종 상패와 책들로 장식된 방 안 책장 한편에 빨간색과 파란색 액체가 든 물약 병과 나무로 된 작은 장식장이 자리 잡고 있다.

또한 소유진은 백종원에게 온 편지 한장도 공개했다. 초대장으로 보이는 종이엔 “기다렸던 디아블로2:레저렉션이 9월 24일에 출시된다”며 “성역에서 안전하게 여행할 수 있도록 소정의 선물을 준비했다”고 적혀있다.

중앙일보

[사진 디아블로 유튜브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앞서 백종원은 지난 2월 21일 디아블로 국내 공식 유튜브 계정에 최초로 공개된 ‘디아블로2:레저렉션’ 예고편에 “와, 백파더 접어야겠네”라는 글을 올린 바 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