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北 "적대시 정책 철회"에 美 "대화 먼저"...북미 기 싸움 '팽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북한은 탄도미사일 시험 발사 등 잇단 무력시위 이후 미국을 겨냥해 제재 완화를 우회적으로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이에 미국은 대화에 나설 것을 거듭 촉구하며 북미 간에 팽팽한 기 싸움이 계속되는 모습입니다.

이교준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북한은 북미협상 교착의 책임을 미국에 돌리며 한반도 비핵화를 원하면 대북 적대시 정책부터 철회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김명철 국제문제평론가'라는 인물을 내세워 "북미대화의 교착의 원인이 미국의 이중기준에 있다"며 "대화와 압박은 절대로 양립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