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추석 연휴에 부동산 '손품' 팔아볼까…온택트로 찾는 유망분양 단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유명환 기자 = 코로나19 여파로 부동산시장에 직접 대면이 줄어들게 되면서 이번 추석 연휴에는 발품보다는 손품을 파는 '온택트(Ontact)'로 정보를 확인하는 수요자가 확산될 전망이다.

특히 교통 호재나 지역 개발호재들은 물론 연이어 발표된 부동산 정책들을 되짚어보면서 연내 분양물량을 체크하는 등 수요자들의 올 추석도 바빠질 것으로 보이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정책풀이집 웹사이트 캡처. 2021.09.15 ymh7536@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온택트(Ontact) 부동산 정보' 어떻게 찾나



18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정부가 부동산 정책과 주택 공급 관련 정보 등을 확인할 수 있는 '정책풀이집'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정책풀이집은 주택시장 안정대책과 임대차 제도개선, 수도권 주택공급 등 주요 정책기조를 중심으로 세제·금융 등 부문별 정책 내용이 정리 및 게시돼 있다.

다양한 교통호재에 대한 정보는 한국철도시설공단에서 명칭을 변경한 '국가철도공단' 홈페이지에 들어가면 확인할 수 있다.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을 살펴보면서 전반적인 사업개요와 함께 노선 이름, 사업구간 등 확인해 현재 진행되고 있는 전반적인 상황을 체크해 볼 수 있다.

지역 개발현황은 '도시계획정보서비스(UPIS)'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카테고리 중 '내 땅의 도시계획'이란 메뉴에 들어가면 내가 보고자 하는 도시의 계획을 쉽게 열람해볼 수 있다.

또 각 지역의 홈페이지에서도 개발 사업을 확인할 수 있다. 개발안부터 보상, 준공 등 현재 진행 중인 사업과 마무리된 사업까지의 현황을 볼 수 있으며, 타 지역에 거주해도 누구나 열람과 다운로드가 가능하다. 이런 자료는 LH에서 운영하는 '시리얼(SEE:REAL)'을 통해서도 확인해 볼 수 있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유명환 기자 = 2021.09.17 ymh7536@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추석 후 서울·경기에 알짜 단지 쏟아진다

서울·경기를 중심으로 한 물량이 대거 분양에 나선다. 서울 동대문구 이문동의 '이문1구역 래미안'과 강동구 고덕강일지구 'e편한세상 강일 어반브릿지', 경기 광명 '베르몬트로 광명', 안양 동안구 '평촌 엘프라우드', 광교 '힐스테이트 광교중앙역 퍼스트' 등이 대표적이다.

삼성물산의 이문1구역 래미안은 지난 8월 24일 착공 승인을 받았다. 2904가구 중 일반 분양 물량은 803가구(전용면적 33~99㎡)다. 3.3㎡(1평)당 분양가는 2000만~2100만원 수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DL이앤씨가 고덕강일지구에 짓는 e편한세상 강일 어반브릿지도 큰 주목을 받고 있다. 593가구 모두 수요가 많은 84~101㎡로 지어진다. 전용 101㎡의 일반 공급 물량의 절반은 추첨제로 나와 가점이 낮은 청약자나 1주택자도 청약을 신청할 수 있어 경쟁률이 치솟을 전망이다.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돼 주변 시세보다 저렴하게 공급된다는 점도 경쟁률을 끌어올릴 배경 중 하나다. 올해 3월 분양한 고덕강일 제일풍경채(평당 2430만원)와 비슷한 수준이 된다면 9억원 미만이어서 중도금 대출도 받을 수 있다. 고덕강일지구의 전용 84㎡의 현재 시세는 12억~13억원으로 시세 차익이 최소 4억원 이상일 것으로 보인다.

광명·안양 등 집값 상승률이 가파른 경기도 인기 지역에서도 대단지가 분양에 나선다. 대우건설·롯데건설·현대엔지니어링은 광명시 광명1동 일대에 전용면적 36~102㎡의 '베르몬트로 광명' 3344가구의 대규모 단지를 분양한다. 일반 물량은 726가구다. 102㎡형의 절반은 추첨 물량으로 나온다.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된 예상 분양가는 평당 2000만원 안팎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안양 '평촌 엘프라우드'는 2739가구 규모로 일반 분양은 689가구다. 예상 분양가는 평당 2600만원 안팎이다. 베르몬트로 광명보다 비싼 수준이지만 분양가 상한제가 미적용돼 전매 제한이 비교적 짧다. 광명의 베르몬트로는 전매 제한이 10년이지만 평촌 엘프라우드는 등기 때까지만 전매가 제한된다.

여경희 부동산119 수석연구원은 "9월 분양 물량의 72%가 수도권에서 공급될 예정"이라며 "8월 주목할 분양이 없었던 서울의 분양 물량이 늘면서 무주택자들의 청약 수요가 증가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ymh7536@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