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與, 아프간 협력자 이송에 "G7도 못했다…높아진 국격 뿌듯"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홍규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6일 한국 정부와 협력한 아프가니스탄인을 국내로 이송한 것과 관련, "국격이 높아졌다"고 극찬했다.

송영길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기국회 대비 워크숍에서 "대한민국 국민 모두가 자부심 느끼게 될 계기"라며 "국격 상승의 기회를 맞았다"고 말했다.

윤호중 원내대표는 "높아진 국격과 달라진 대한민국의 모습을 확인하는 참 뿌듯한 날"이라며 "국가의 선진적인 모습 보여줬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