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델타변이에 무릎 꿇은 뉴욕오토쇼···개막 보름여 앞두고 전격 취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당초 20~29일 개최 예정

서울경제

델타변이 확산에 국제모터쇼인 뉴욕오토쇼가 개막 보름여를 앞두고 전격 취소됐다. 대형 실내 행사의 경우 차질을 빚는 사례가 더 많아질 것으로 보인다.

4일(현지 시간) 미 경제 방송 CNBC에 따르면 뉴욕오토쇼 주최 측은 이날 이같이 발표했다.

뉴욕오토쇼는 20일부터 29일까지 뉴욕 자비츠 센터에서 열릴 예정이었다. 지난 6월 뉴욕 주정부는 백신 접종 확산으로 정상화에 자신감을 보이면서 오토쇼 재개 방침을 밝혔다.

하지만 델타변이에 결국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행사가 열리지 못하게 됐다. 주최 측은 내년 4월에 오토쇼를 다시 열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자페이지를 구독하시면 미국 경제와 월가의 뉴스를 쉽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뉴욕=김영필 특파원 susopa@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