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내일날씨] 전국 소나기 '최대 100㎜ 이상'…'습한 무더위' 지속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한태희 기자 = 화요일인 오는 3일 전국 곳곳에 소나기가 내릴 전망이다. 습기도 높아 체감온도가 오르는 무더위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2일 민간기상업체 케이웨더에 따르면 오는 3일 한반도는 서해상에 있는 기압골 영향을 받아 대체로 구름이 많고 소나기가 올 전망이다.

서울과 경기 등 수도권은 아침부터 밤까지 소나기가 내렸다 그쳤다를 반복할 것으로 보인다. 충청은 아침부터 밤까지, 전라 서부는 새벽에서 늦은 오후까지 소나기가 내릴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경기·강원 영서·충남·전라 서부·제주 등에서 30~60㎜다. 소나기가 최대 100㎜ 이상 내리는 지역도 나타날 전망이다. 충북과 전라 동부, 경상 서부의 예상 강수량은 5~40㎜다.

아침 최저기온은 23도에서 27도로 예상된다. ▲서울 25도 ▲인천 26도 ▲춘천 25도 ▲강릉 26도 ▲대전 25도▲대구 25도 ▲부산 26도 ▲전주 25도 ▲광주 25도 ▲제주 27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30도에서 34도로 예측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인천 30도 ▲춘천 31도 ▲강릉 33도 ▲대전 32도 ▲대구 34도 ▲부산 32도 ▲전주 33도 ▲광주 33도 ▲제주 33도 등이다.

미세먼지는 전국 '좋음'이 예상된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1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에서 갑자기 내리는 비로 시민들이 걸음을 서두르고 있다. 기상청은 서울과 경기서부, 강원영동, 충남, 경상동해안(경북북부동해안 제외)에는 시간당 3mm 내외의 비가 오는 곳이 있으며, 그 밖의 지역에도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다고 밝혔다. 2020.09.11 kilroy023@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ace@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