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당직자·보좌진에 몸낮춘 尹 "정치 초년생 가르쳐달라"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모든 것 바쳐 당과 함께 나라 정상화"


(서울=연합뉴스) 이동환 홍준석 기자 = 국민의힘 대권주자로 나선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2일 당 사무처와 국회 의원회관을 순회하면서 '입당 신고식'을 치렀다.

'평당원' 신분인 윤 전 총장은 사무처 당직자와 보좌진을 만나 "많이 가르쳐달라"고 연신 고개를 숙이면서 당과의 밀착 스킨십 행보에 나섰다.

이준석 대표와의 상견례를 마치고 윤 전 총장이 처음 향한 곳은 당 사무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