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전경선 도의원, 시도의회 운영위원장協 새 출발 ‘다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전경선 전남도의원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준경 기자] 전경선 전남도의회 운영위원장(민주당·목포5)이 대한민국 시도의회 운영위원장협의회(이하 운영위원장협의회) 회장으로 임기를 시작하며 진정한 지방차지 완성의 각오를 다졌다.

2일 전남도의회에 따르면 전남도의회 사상 최초로 운영위원장협의회 회장으로 합의 추대된 전경선 위원장은 1일부터 공식 임기를 시작했다. 임기는 내년 6월 30일까지다.

전경선 회장은 첫 일정으로 전국 광역의회 운영위원장들에게 취임사를 보내며 지방자치 완성에 대한 각오와 향후 협의회 운영 방침을 밝혔다.

전 회장은 이날 취임사에서 “지방자치법 시행에 발맞춰 시행령 개정 등 지방자치 현안에 힘쓰겠다”며 “광역의회 운영위원장들도 진정한 지방자치 완성이라는 시대정신 구현을 위해 다 함께 매진하자”고 당부했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께서 공약한 연방제 수준의 지방자치가 대통령 임기 내에 마무리될 수 있도록 ‘지방자치법’ 시행 준비에 협의회 차원의 활동을 한층 강화하겠다”며 “새로운 지방자치, 완전한 자치·분권으로 모든 국민이 행복한 나라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운영위원장협의회는 대한민국 시도의회 의장협의회 실무기구로서 시?도의회 공동이해 사안 협의 및 의견수렴과 의회 운영 현안 사항 협의?정책개발, 상호 간 정보 교류, 지방의회 발전 방안 등을 논의하기 위해 설치된 기구로 지난 1997년에 처음 구성됐다.

호남취재본부 이준경 기자 lejkg123@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